붓다의 길따라 오신것을 환영합니다. 붓다의 길따라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.
 

 
 
 
 


setup
  수행70일째....
글쓴이 : 수수옥 ()  2008-08-21 22:50:13, 조회 : 2,785, 추천 : 260


수행 품앗이라고 들어보셨나요?^^


저와 산향님이 기초 수행팀에 지원(?)갔더니만,


너무나도 감동 받으신 선등님께서 탁발팀에 찬조 출연하셨습니다.


 


지암님도 오후 수행에 못오셔셔 오전에 참석하는 바람에,


선원이 꽉찬 기분이 들던데요.^^


 


공양간 설겆이가 많아져도 우리들은 그저 좋습니다.


스님께선 오는 인연 막지 않고 가는 인연 붙들지 않으시겠지만,


수행도 어떤 분위기가 필요한가 봅니다.


 


사람 적고 조용하면 수행 잘 될 것 같아도,


오히려 많은 사람과 함께 할 때, 그 기운으로 수행도 힘을 받는 것


같습니다.


 


오늘 법문은 은진 엄마의 질문에 확답을 주신 내용으로,


어떤 종교에서도 있을 수 없었던 남녀 평등에 관한 부처님의


지헤로우신 평등 사상이었습니다.


 


알면 알 수록,부처님의 진리는 명확하고,확인된 사실이고,


반론을 할 수없는 완벽함에 감동할 뿐입니다.


 


지금도 망설이고 미루고 계신 분이 계시다면,


빨리 빨리 오세요~


부처님은 오늘도 진리의 문을 활짝 열어 놓고 계신걸요~


 


제가 요즘 수행이 제자리 걸음입니다.


멈춰있는 그 마음을 지켜보고 있습니다.


잘되고 안되는 그마음을 놓아버리고,항상 깨어있으려고


노력하렵니다..


 


 



     
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  추천 조회
799   감사의 인사.    붓다길따라 2008/01/29 407 2798
798   수행11일째....  [3]  수수옥 2008/06/23 355 2796
797   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~!  [2]  윤지엄마 2009/01/20 337 2795
796   이름붙이기가 길어  [2]  산향 2008/08/11 340 2795
795   수행97일째....    수수옥 2008/09/17 365 2794
794   눈에 보이는것  [3]  산향 2008/06/25 381 2794
793   등업 부탁합니다  [2]  장정환 2009/09/17 388 2791
792   안녕히 지내십니까?  [2]  김수한 2009/09/17 318 2789
  수행70일째....    수수옥 2008/08/21 260 2785
790     [re] 봉축) 부처님의 오신날을 기리며.  [1]  토영 2008/05/12 386 2780
789   삼보에 대한 말씀  [2]  송종호 2008/11/21 286 2779
788   19. 안거.  [4]  마야 2008/07/17 349 2778
787   좋은 친구  [3]  산향 2008/06/19 401 2778
786   깃발을 휘날리며....  [6]  수수옥 2008/11/13 352 2776
785   정회원 등업 부탁드립니다.  [3]  박동석 2009/02/05 280 2773

[1][2][3][4][5][6][7][8][9][10][11][12] 13 [14][15]..[66]   다음15개